포스코 철강 생산 공정

data-full-width-responsive="true">

철강 생산 공정

(사전처리 과정)
소결 공정-철광석
코크스 공정-석탄

1)제선공정: 쇳물을 생산하는 기초공정
-철광석과 원료탄 유연탄을 고로에 넣어, 1,200도 정도의 뜨거운 바람을 불어 넣으면 연료탄이 타면서 나오는 열에 의해 철광석이 녹아 쇳물이 됨. 연료탄이 연소되며 발생하는 일산화탄소(CO)가 철광석과 환원반응을 일으키면서 쇳물이 생산되는 것. 원료탄은 철광석을 녹이는 열원으로서의 역할과 동시에 산화철 상태인 철광석에서 산소와 쇳물을 분리시키는 역할을 함. 고로에 장입된 철광석이 쇳물로 나오기까지는 5~6시간 정도가 소요됨. 이 쇳물에는 철성분 외에도 탄소(C)나 유황 등 불순물이 함유되어 있음. 이 쇳물을 용선이라고 함.

2)제강공정: 쇳물에서 불순물을 제거해 강철로 만드는 공정
-고로에서 생산된 쇳물(용선)은 탄소(C) 함유량이 많고, 인(P), 유황(S)과 같은 불순물이 포함되어 있음. 용선을 전로에 넣음. 전로 속에는 고철과 용선을 함께 넣은 후 순수한 산소를 불어 넣음. 이 과정을 통해 인이나 유황, 탄소성분을 걸러냄. 이렇게 불순물을 제거한 깨끗한 쇳물을 용강이라고 함.

3)연주공정: 액체상태의 철이 고체가 되는 공정
-아직 액체상태인 용강이 주형(mold)에 주입되고, 연속주조기를 통과하면서 냉각, 응고돼 연속적으로 슬래브나, 블룸, 빌렛 등 중간 소재로 만들어짐. 이 과정에서 블룸은 다시 강편 압연기를 거쳐 빌렛으로 변하며, 선재 압연기를 통해 선재로 가공됨. 또한 슬래브는 후판압연기를 거쳐 후판으로 생산되거나, 열간압연기로 들어가 열연강판 등으로 만들어짐.

4)압연공정: 철을 강판이나 선재로 만드는 공정
-압연이란 연속주조 공정에서 생산된 슬래브, 블룸, 빌렛 등을 회전하는 여러 개의 롤(Roll) 사이를 통과시켜 연속적인 힘을 가함으로써 늘리거나 얇게 만드는 과정을 말함. 이 압연공정은 크게 열간압연과 냉간압연 두 가지 방법으로 나뉨.

*상공정: 고로, 전기로 / 하공정: 중간재를 구입하여 최종 제품을 생산하는 공정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